top of page

포스코, 제철소 안전 위해 모바일로봇 기술개발

최종 수정일: 2023년 12월 13일

에이딘로보틱스에서 개발한 설비점검용 4족 보행 로봇(ADIN-8). [사진=포스코]



포스코가 근로자 안전과 체계적인 설비 관리 강화 등 스마트 제철소를 구현하기 위해 모바일로봇 기술개발에 나선다.



포스코 기술연구원 공정연구소는 로봇솔루션연구그룹 에이딘로보틱스와 4족 보행로봇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개발 협약을 맺었다고 18일 밝혔다.



포스코는 에이딘로보틱스와는 접근성이 제한된 제철 설비의 진단을 위해 설비점검용 4족 보행 로봇의 개발도 추진한다.



제철소의 설비점검 작업은 각종 사고를 사전 예방하고 생산 설비가 최적의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중요한 작업이지만 일부 설비는 작업자의 접근이 어려워 작업자의 안전에 부담을 주는 사례가 있었다. 포스코는 이를 해결하기 위해 에이딘로보틱스와 협력해 위험 설비점검용 4족 보행 로봇을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에이딘로보틱스는 성균관대학교의 로보틱스 이노배토리 연구실 지도교수와 박사들이 함께 창업한 회사로 인간 접근이 어려운 위험한 설비·환경에서 로봇을 활용하는 기술과 로봇 원천기술들(센싱·비전·제어·HW/SW 등)을 독자적으로 개발해왔다. 이러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에이딘로보틱스는 포스코와 함께 위험 설비점검용 4족 보행 로봇의 개발을 추진한다.



포스코는 데이터에 기반한 지능화된 모바일 로봇 솔루션 개발에 힘쓰는 동시에 앞으로 안전한 작업환경과 생산성 향상을 위해 그룹 차원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주도해 나갈 예정이다.

 

에이딘로보틱스에서 개발한 설비점검용 4족 보행 로봇(ADIN-8). [사진=포스코]


조회수 27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